view ATKINSONS 이미지

 

About Atkinsons London 1799
   

 

영국 사교계와 왕실을 사로 잡았던 앳킨슨 퍼퓸,

200년의 세월을 거슬러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탄생 하다.
           

1799년, 영국 런던에 제임스 앳킨슨이란 청년이 향수와 보디용품 제조법을 들고 등장,
당시 유행하던 이탈리아풍 코롱과는 전혀 다른 따뜻하고 스파이시한 매력의 코롱으로 도도한 상류층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곰 한 마리가 서 있는 것으로 대표되던 앳킨슨 숍은 삽시간에 유명해졌다.
우연히 그의 향을 맡은 조지 4세가 그를 영국 왕실의 공식 조향사로 지정하면서
앳킨슨의 명성은 나라 전체에 퍼졌고, 나폴레옹과 넬슨 제독, 러시아 여황제,
그리고 당시 영국의 스타일 아이콘으로 불린 보 브루멜 등이 앳킨슨의 향수와 제품에 열광하며
점차 앳킨슨의 인기는 삽시간에 유럽 전역으로 퍼졌다.

         
        

 앳킨슨은 200년의 역사에 머무르지 않고 현대적인 감각과 영국 특유의 위트를 더한
 대담하고 매혹적인 향수로 재탄생 되어 한국에 상륙했다.
        

 

 

 

 



 

About Atkinsons London 1799 

 

영국 사교계와 왕실을 사로 잡았던
앳킨슨 퍼퓸,
 
200년의 세월을 거슬러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탄생 하다.

 

1799년, 영국 런던에 제임스 앳킨슨이란
청년이 향수와 보디용품 제조법을 들고 등장,
당시 유행하던 이탈리아풍 코롱과는
전혀 다른 따뜻하고 스파이시한
매력의 코롱으로 도도한 상류층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곰 한 마리가
서 있는 것으로 대표되던 앳킨슨 숍은
삽시간에 유명해졌다.
우연히 그의 향을 맡은 조지 4세가
그를 영국 왕실의 공식 조향사로 지정하면서
앳킨슨의 명성은 나라 전체에 퍼졌고,
나폴레옹과 넬슨 제독, 러시아 여황제,
그리고 당시 영국의 스타일 아이콘으로
불린 보 브루멜 등이 앳킨슨의
향수와 제품에 열광하며
점차 앳킨슨의 인기는 삽시간에
유럽 전역으로 퍼졌다.
 
 
 
앳킨슨은 200년의 역사에 머무르지 않고
현대적인 감각과 영국 특유의 위트를 더한
 대담하고 매혹적인 향수로 재탄생 되어
한국에 상륙했다.